제30회 군민대상 수상자 3명 선정

작성일 : 2021-11-05 07:46 작성자 : 편집국장 최영준 (yjlee2041@nate.com)

산업진흥 김지식, 사회봉사 윤현희, 특별공로 김길수 씨 선정

1991년부터 지역사회 발전 기여자 총 71명 수여

 

금산군은 제30회 군민대상 수상자로 산업진흥 부문 김지식 씨(58세, 추부면), 사회봉사 부문 윤현희 씨(69세, 금산읍), 특별공로 부문 김길수 씨(75세, 진산면)가 선정됐다고 지난 4일 밝혔다.

올해 군민대상에는 교육 문화 및 체육 진흥 부문 수상자는 없다.

 

김지식 씨는 한국농업경영인 금산군・충청남도・중앙연합회 회장을 역임했다.

산업통상자원부 통상조약 국내대책위원회 민간위원 등으로 위촉돼 현재까지 활동하면서 금산농업 발전에 기여한 공적이 높게 평가받았다.

 

윤현희 씨는 금산미향로타리클럽 창립회장, 사랑의 열매 나눔 리더스클럽 창립회원 등을 역임했다.

30여 년 동안 취약계층을 위한 봉사를 전개했고 지속해서 충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금산여자고등학교 기부를 이어가는 등 지역사회 숨은 봉사자로서의 공로가 인정됐다.

김길수 씨는 지난 2007년 퇴직 후 진산면 막현리에 귀촌해 막현리 이장으로 재직하면서 공모 및 지원 사업을 추진했다.

특히 산촌생태마을을 조성해 방문객 증가했고 주민 일자리 창출 및 소득증대에도 기여해 막현리가 ‘2019년 전국 희망산촌공동체 우수마을’로 선정되는 성과를 거두기도 했다.

 

군민대상은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한 공적이 큰 군민에게 수여하는 가장 영예로운 상으로 1991년 제1회를 시작으로 2020년 제29회까지 총 71명의 수상자를 배출했다.

 

군민대상 시상식은 코로나19 상황에 따라오는 12월 말 진행될 예정이다.

/편집국장 최영준

<저작권자©금산진악신문>

더 많은 금산이야기는,

금산진악신문 구독하기

☎ 041-753-3535(진악신문 사무실)

010-3200-9485(이지량 대표)

010-9908-1023(최영준 편집국장)

금산진악신문은 구독자와 금산군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성원으로 힘찬 발걸음이 됩니다.